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1월 25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교보증권 CI

KB증권이 국내주식 CFD(Contract For Difference, 차액결제거래) 신규고객을 대상으로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출처=KB증권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는 6일부터 오는 8월 5일까지 CFD 전용계좌를 비대면으로 개설한 신규고객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이벤트 신청은 유선으로 가능하며, 신청일로부터 2개월 동안 매수잔고에 한해 업계 최저 롤오버이자율 수준인 금융이자 연 2.77%에 거래할 수 있다.

국내주식 CFD는 레버리지 효과를 활용할 수 있지만 체결된 거래금액에 대해 금융이자 비용이 발생한다. KB증권은 최근 고금리 상황에서 CFD 거래 고객들의 금리 부담을 완화하고자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또 CFD 전용 비대면 계좌개설 신규고객을 대상으로 CFD 온라인 매매에 한하여 7월말까지 별도의 신청없이 업계 최저 수준인 0.01%의 온라인 매매 수수료가 적용되는 이벤트도 진행중이다.

CFD 전용계좌는 KB증권 MTS‘M-able(마블)’을 통해 비대면으로 계좌개설이 가능하며, KB증권 CFD 거래 서비스는 외국계 증권사를 통하지 않고 자체 헤지 운용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별도의 환전 없이 원화 증거금으로 거래가 가능하다.

국내주식 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CFD 거래는 실제 주식을 보유하지 않고 진입가격과 청산가격의 차액을 현금으로 정산하는 장외파생상품이며, 전문투자자(개인 및 법인)만 거래가 가능하고 일반투자자는 거래 할 수 없다. CFD 거래는 파생상품으로 분류돼 대주주 양도소득세 및 배당소득세가 적용되지 않는다.

이홍구 WM영업총괄본부장은 “KB증권은 당사 고액자산가 및 전문투자자 고객들의 CFD 거래 서비스에 대한 높은 관심에 부응하고자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이번 혜택을 통해 전문투자자들의 CFD 거래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추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이며,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고객 접근성 및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식 CFD 계좌

모아시스 이벤트 모아시스 이벤트

교보증권 CI

교보증권 CI

[파이낸셜뉴스] 교보증권은 절세 효과가 있는 해외 주식 차액결제거래(CFD) 100% 증거금 계좌 출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기존 해외주식 CFD는 증거금율이 40~100%로 최대 2.5배 레버리지를 쓸 수 있다. 하지만 100% 증거금 CFD 계좌는 레버리지 없이 전 종목 100% 증거금율로 거래된다. 따라서 레버리지 사용에 따른 반대매매 및 금융비융이 발생하지 않는다.

또 거래 시 해외주식 양도세 22%가 아닌 파생상품 양도세 11%가 부과되며 배당소득이 금융소득종합과세에 포함되지 않는 장점도 있다.

현재 거래 가능 시장은 미국, 홍콩, 캐나다로 향후에 일본, 영국 등 10개 시장으로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벤트 기간은 오는 9월 말까지며 이벤트 신청 고객 모두에게 미국 시장 매매 수수료를 0.1%로 한시 적용한다.

최두희 교보증권 글로벌브로커리지(GBK)부 부장은 “해외 주식 배당주에 투자를 원하는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급변하는 투자 환경에 맞춰 고객의 수요를 충족하는 상품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주식 CFD 계좌

◆삼성증권, 해외주식 CFD 거래 서비스 오픈

[팍스넷뉴스 한경석 기자] 삼성증권이 전문투자자를 대상으로 해외주식 CFD(차액결제거래) 거래 서비스를 시작했다.

CFD(Contact For Difference)'란 고객이 실제 기초자산(주식)을 직접 보유하지 않고, 가격 변동을 이용한 차익을 목적으로 매매하며, 진입가격과 청산가격의 차액을 현금으로 결제하는 장외파생거래를 의미한다. 레버리지 활용 가능하다는 점과 차입 공매도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유럽, 홍콩, 호주, 일본 등 금융선진국에서는 이미 활성화돼 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있으며 국내에선 2016년부터 시작됐다.

삼성증권 해외주식 CFD는 미국과 홍콩 시장에 상장된 종목에 대한 투자가 가능하다. 다만, 별도의 자격을 충족한 '전문투자자'만 거래할 수 있다.

삼성증권은 해외주식 CFD 거래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현금 최대 100만원 등의 이벤트를 7월 29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2일 서비스 공개 이후 신규개설한 해외주식 CFD 계좌에서 1주만 거래해도 선착순 200명을 대상으로 이마트_GS칼텍스 3만원 상품권을 지급한다. 또한, 신규개설한 해외주식 CFD 계좌에서 50억원 이상 거래 시 선착순 20명에게 현금 50만원을 지급하고, 100억원 이상 거래하면 선착순 15명에게 현금 100만원을 준다.

이벤트 내용 및 전문투자자 등록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삼성증권 홈페이지 고객센터>이벤트, 전문투자자를 참고하거나 패밀리 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 KB증권, 'KB able 인플레파이터랩' 판매 개시

KB증권이 인플레이션 수혜가 예상되는 실물자산, 주식 그리고 채권 관련 ETF 등에 투자하는 'KB able 인플레파이터랩'을 출시했다.

'KB able 인플레파이터랩'은 주로 실물자산, 주식 그리고 채권 관련 ETF에 투자한다. 실물자산은 인플레이션 수혜가 예상되는 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리츠, 원유, 금속 그리고 농산물 등이며, 주식은 원자재 관련주와 물가 상승을 전가할 수 있는 기업 등이다.

원자재의 변동성이 높고 인플레이션 상황이 변화할 수 있지만, 물가연동채 및 미국 국채 등에도 자산을 배분하고 적절한 트레이딩을 통해 운용해 나갈 계획이다. 물가연동채란 원금과 이자를 물가가 오른 만큼 올려줘 물가 상승분만큼의 실질 가치를 보장해 주는 국채다.

해당 서비스는 KB증권 본사 운용역이 운용하며, 최소 가입 금액은 3000만원, 계약기간은 1년 이상으로 KB증권 영업점에 방문해 가입하거나 MTS 'M-able(마블)' 앱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KB증권 김유성 고객자산운용센터장은 "인플레이션에 대비하는 투자는 대체로 하나의 자산 군이나 섹터에 투자하는 종류가 많아 여러 금융상품에 가입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다"며, "'KB able 인플레파이터랩'은 하나의 서비스로 여러 자산에 투자하여 편의성을 높인 상품"이라고 말했다.

◆ 유진투자증권 'U.TOO', 연말까지 신규 고객 국내주식 수수료 완전 무료

유진투자증권이 6월 30일까지 간편투자앱(APP) 'U.TOO(유투)' 신규 고객 대상으로 '국내주식 수수료 완전 무료 혜택'과 '국내주식 경품 증정 및 투자지원금 지원'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신규 고객 이벤트를 진행한다.

'U.TOO'를 통해 유진투자증권 계좌를 최초로 개설한 고객은 올해 연말까지 유관기관제비용을 포함한 '국내주식 수수료 완전 무료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이와 함께 해당 고객 대상으로 1등 경품 3500만원 상당의 '국내주식 경품 증정 이벤트'도 진행된다. U.TOO에서 최초 계좌 개설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삼성전자 500주, LG에너지솔루션 50주, SK하이닉스 50주, LG스타일러를 각 1명(총 4명)에게 지급한다. 당첨자는 7월 8일 유튜브 라이브 추첨 방송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해당 고객 전원에게는 투자지원금 5000원과 미국주식 실시간 시세 제공 서비스 평생 무료 혜택도 제공된다.

유진투자증권 김경식 디지털금융실장은 "간편투자 앱으로 쉽고 편한 주식투자를 원하는 고객의 성공 투자를 지원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메리츠증권, 국내주식 CFD서비스 출시…“자체 헤지로 수수료 최저”

메리츠증권이 오는 9일 ‘국내주식 차액결제거래(CFD∙Contract for Difference)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CFD란 전문투자자 전용 상품으로 실제 주식을 보유하지 않고 진입가격과 청산가격의 차액을 현금으로 결제하는 장외파생상품이다.

메리츠증권의 CFD 서비스는 외국계 증권사를 통하는 대부분의 증권사와 달리 자체 헤지를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식을 채택했다.

  • 메리츠증권 "현대미포조선, 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메탄올 추진선으로 탄소중립 경쟁력 확보"
  • 현대위아, 10년 만에 재개된 투자 사이클 수혜 기대 '목표가↑'-메리츠증권
  • 메리츠증권, 리서치센터가 함께하는 ‘메리츠펀드마스터 랩’

이에 별도의 환전비용을 내며 달러 증거금을 맡겨야 하는 불편을 없애면서 업계 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최저 수준의 매매수수료와 이자율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스마트폰 메리츠증권 앱에서 비대면 계좌개설을 통해 CFD 전용계좌를 개설한 후 온라인 거래 시, 업계 최저 매매수수료인 0.10%가 적용된다.

기초자산인 주식에서 발행되는 배당에 대해 외국계 증권사가 일정 부분 차감 후 지급하는 관행을 깨고 배당 전액을 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투자자에게 지급하는 것 또한 장점이다.

이번 서비스를 통해 국내주식 2500여 종목을 거래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발생한 소득에 대해선 파생상품 양도소득세율(11%, 지방소득세 포함)이 적용된다.

최근 CFD 시장도 몸집을 키우고 있다. CFD 계좌 잔액은 2018년 말 총 7404억 원, 2019년 말 1조2712억 원, 2002년 말 4조7807억 원 등으로 증가했다.

CFD 서비스는 현물 주식과 달리 레버리지를 활용할 수 있고, 신용융자 또는 담보대출 등 유사 금융상품에 비해 낮은 수준의 증거금으로도 주식 거래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공매도 계약도 할 수 있어 하락장에서도 수익창출과 헤지가 가능하다는 특징도 있다. 단, 일반 주식투자와 비교하면 투자 손실 가능성이 크기에 등록된 전문투자자만 이용할 수 있다.

송영구 메리츠증권 리테일사업총괄 전무는 “CFD는 자본시장에 유동성을 적절히 공급하는 동시에 투자자에게 레버리지와 공매도를 활용한 다양한 투자전략 구사를 가능하게 KB증권, 국내주식 CFD 금융이자 할인 이벤트 할 것”이라며 “하반기 해외주식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